부의주 기록 ★★★★ 와!

HOWTO/전통주 2014. 8. 28. 21:27   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

2014/8/18  단양주(부의주) 시작

16:00 누룩 0.8kg 믹서에 거칠게 갈아 정수 1L와 혼합

16:30 찹쌀 5L (양은 들통 아랫금) - 백세 후 불림

22:00 찹쌀 물 빼기 시작

23:20 수증기소독(15L독)

23:40 고두밥 찌기 (25분 강불, 15분 약불 10분 뜸. 조금 더 쪘다.)

12:40 고두밥 + 탕수 3L 식히기

12:55 고두밥 + 수곡 (너무뜨겁다) 10여분은 더 식혀야 함. 20여분 섞고 물 1L추가하여 씻으며 독입

01:15 15L독에서 발효시작.

밀가루, 이스트 등 발효를 돕는 일체의 첨가물 없이 해 본다.

SIGMA DP2 | 2014:08:19 01:07:44

고두밥이 무척 튼실하게 되었다.


비율은

쌀5 : 물6 : 누룩 0.8


2014/8/19 (1일차)

12시간 지난 후, 물이 고인다. 죽 상태

SIGMA DP2 | 2014:08:19 12:15:21 SIGMA DP2 | 2014:08:19 12:14:52


2014/8/20 (2일차)

저었다. 아침에 달았고, 저녁엔 주걱에 묻은 물기를 핥아 보니 제법 센 단맛이 난다. 

眼耳鼻舌 : 죽상태 / 소리없음 / 누룩향 / 매우 달다(국물만 맛보면 식혜)

뚜껑 닫고 발효시작


2014/8/21 (3일차)

이제 보글거리기 시작한다. 뚜껑에 맺힌 건 약한 알코올.

眼耳鼻舌 : 죽상태 / 보글거림 / 살짝 쏘는 향 /


PENTAX *ist DS | 2014:08:21 16:08:44


2014/8/25 (7일차)

생각보다 늦다. 알콜향 강하고 달다.

眼耳鼻舌 : 죽상태 / 가끔 보글거림 / 세게 쏘는 향 / 단 맛


2014/8/26 (8일차)

죽에서 조금 벗어나고 있다

眼耳鼻舌 : 죽+술이비치는 상태 / 가끔 보글거림 / 세게 쏘는 향 / 단 맛


2014/8/27 (9일차)

술이 좀 많이 비친다.

眼耳鼻舌 : 죽+술이비치는 상태 / 기포없음 / 세게 쏘는 향 / 단 맛

PENTAX *ist DS | 2014:08:27 21:46:43


2014/8/28 (10일차)

걸렀다.

眼耳鼻舌 : 술이 좀 더 비치는 상태 / 기포없음 / 세게 쏘는 향 / 단 맛


거르니 생각보다 찌게미가 적고 술이 콸콸. 찌게미는 꽉 짜니 두손 가득.

독 아래 가라앉은 녹말이 1cm정도. 녹말은 긁어서 앉은뱅이 밀가루와 호떡반죽용으로 썼다. 발효중.


맛? 느린마을 막걸리의 단맛 * 3 + 쎄~~엔 알콜향 + 밑바닥에서 올라오는 산뜻한 신맛.  성상은 시럽.


물 넣지 않고 걸러 7.5L 정도

남은 찌게미를 물에 섞어 짜내 만든 막삼 4.5L 정도


SIGMA DP2 | 2014:08:28 21:20:21


SIGMA DP2 | 2014:08:28 21:19:41


2014/8/29

장기보관하려고 약주가 말갛게 든 것을 떠 냈다. 900ml 4병은 라벨 붙여 장기보관, 나머지 약주는 물을 40% 정도 섞어 막걸리 3.6L 만들었다. 나머지 약주 1.3L정도는 다른 분 선물용으로 뒀다. 

약주 상태는 달디 단 시럽이다.


SIGMA DP2 | 2014:08:29 23:14:07


Trackbacks 0 : Comments 0

Write a commen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