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7 김장 (직접 길러 김장하기)

LOG/14~18(푸른솔) 2017. 11. 17. 15:21   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

11/17~18 김장


SM-G920K | 2017:11:17 14:55:35 SM-G920K | 2017:11:17 14:55:41

DSC-TX30 | 2017:11:17 17:20:33DSC-TX30 | 2017:11:17 17:20:53

11/17 배추 수확, 쪽파, 갓 수확. 갓 다듬기 

학교 밭(30포기)  30포기지만 소출이 엄청 적다. 5kg정도. 미니미니 배추에 그나마 좀 괜찮은 건 700g 정도.

집 앞 텃밭 소출 좋은 편, (의외로). 비탈밭 배추가 벌레를 많이 먹는 듯 했지만 결국 수확 후 배추 속을 보니 엄청나게 꽉 찼다.  (28kg정도)

갓은 밀생하였고 필요 이상으로 많이 나온다.  쪽파는 너무나 부실하다. 


배추1통(2.5kg)당 물 1리터 소금1컵 (120그램) 정도 하면 12% 정도 나온단다. 나는 조금 실수해서 배추 1kg 당 물 1L, 소금 120g 으로 했다. 물이 좀 많다.  소금은 신안산 천일염.


20통용 김장 봉투에 배추를 반으로 썰어 10kg, 7kg, 7.5kg, 7.5kg 이렇게 네 봉 만들고 소금물을 넣었다. 신식 절임 방법.

1. 학교산 초소형 배추 중심으로 10kg 한봉지 만들고 물 10리터 소금 1100그램 넣었다. 

2. 소중형 배추로 7kg 넣고 물 7.2리터에 소금 870그램 섞었다. 

3,4봉은 중형 배추로 7.5kg씩 만들어 넣고 각각 물 8.7리터 소금 1070그램넣었다. 그래서 배추는 모두 32kg 


8시20분에 배추 절임 시작.

절이는 동안 쪽파를 다듬는다. 두 시간 쯤 되니 대강 큰 쪽파는 다듬었다. 나머지 쪽파는 푹 끓여 육수를 낼 예정.

11시20분(절인 뒤 3시간 후) 에 한 번 뒤집었다. 내일 새벽에 한 번 더 뒤집는다.


DSC-TX30 | 2017:11:17 18:07:00 DSC-TX30 | 2017:11:17 18:07:11
DSC-TX30 | 2017:11:17 19:22:52 DSC-TX30 | 2017:11:17 19:51:57

DSC-TX30 | 2017:11:17 20:19:44

SM-G920K | 2017:11:18 09:57:01우리밭 갓 일부 SM-G920K | 2017:11:18 10:27:26우리밭 무

DSC-TX30 | 2017:11:17 21:12:10 DSC-TX30 | 2017:11:17 22:15:58 DSC-TX30 | 2017:11:17 22:18:35


11/18 아침. 뒤집기, 갓 다듬기

새벽 2시에 경아가 한 번 더 뒤집었다. 2시 반에는 경아가 갓을 다 다듬었다.

4시 50분에 배추 세척 시작. 너무 많이 절여지는 것이 걱정되었다.  세숫대야 두 개, 다라이 한개를 써서 세척했다. 의외로 쉽게 세척된다. 32kg이지만 생각보다 적다. 

(사실, 조금 덜 절여졌다. 씻어서 놓아 두니 점점 살아나는 배추들.)

SM-G920K | 2017:11:18 05:55:24 SM-G920K | 2017:11:18 05:55:32

11/18 오후

동광중학교에서 열린 강화 씨마켓에서 탈춤 추고 와서 통진 장에서 연진씨에게서 수구레 사다가 집에 와서 수구레부터 먹었다. 수구레에 향채와 절인 배추를 넣으니 외국 음식처럼 되었다.

먹고 잠 좀 자다가 5시 반 경 작업을 시작했다. 

다라에 무채, 고구마채, 당근채 수북이 썰어서 쌓고 양념을 만든다. 베르너 채칼이 위력을 발한다.

(새우젓250g 까나리 2kg 고추가루 1.5kg 마늘 0.9kg 생강 120g 배3개 양파 2개 당근2개 무 5개 큰것 (추정치로) 갓 세 소쿠리, 고구마 네개 (대짜) 쪽파 한단..

처음 갓을 한 소쿠리만 하다 양념이 모자라서 무와 갓을 계속 투입한다. 마지막 황구샘네서 거져온 모종배추는 양념도 모자라 어머니댁서 가져온 다대기 육수+매실액+ 까나리+새우젓으로 급조하여 담았다.

어머니댁으로 15 kg + 7kg 가고 해안이에게 7키로 가고 우리는 14키로 들이 두 통이다. 모두 합하여 47kg.

9시20분에 담금 끝. 뒷정리 다 끝내니 10시 20분.

날씨에 밀려 어쩔 수 없이 한 김장 끝.! 

배추 재배부터 김장까지. 뿌듯하지만 역시, 힘들다...

DSC-TX30 | 2017:11:18 17:40:38 DSC-TX30 | 2017:11:18 18:02:46

 

DSC-TX30 | 2017:11:18 18:02:55 DSC-TX30 | 2017:11:18 18:16:24

DSC-TX30 | 2017:11:18 19:04:04

DSC-TX30 | 2017:11:18 18:48:04 DSC-TX30 | 2017:11:18 21:10:17 SM-G920K | 2017:11:18 19:23:47


 

11/19 저녁 수육에 보쌈

농협에서 앞다리살을 샀다. 파 육수, 간장,매실액,무,설탕, 양파,마늘로 육수 삼아 1시간 이상 끓여 수육을 만들었다. 엄청 야들야들.

DSC-TX30 | 2017:11:19 18:12:14


 

 

 


<참고글>

김장 레시피 (오마이뉴스) / 백종원


 

tags : ,
Trackbacks 0 : Comments 0

Write a commen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