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0/11/28 첫눈이네

LOG/고창(09-12) 2010. 11. 28. 21:31   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

저녁, 첫눈이랄 것이 온다. 그것도 펑펑.

빨리 차를 언덕 아래로 내려 놓으라는 영희씨의 고마운 조언.

어머, 다들 차를 아래주차장에 내려 놓았군.


거실에서 눈 내리는 풍경을 본다.

통나무와 어우러진 눈.

참 예쁘다.


불 끄고 스탠드 미등으로 밝힌 거실도

예쁘군.


PENTAX K-x | 2010:11:28 20:49:05

PENTAX K-x | 2010:11:28 20:52:54


 

오늘, 경아가 졸라서 다시 나무를 하러 갔었다. 마송가는 고자메 언덕 위에 자작나무 잘라놓은 것 더미를 얼추 정리했다. 밴으로 만든 아토스 뒷칸 절반을 채웠네. 두시 반부터 세시까지 나무 채집, 세시부터 세시오십분까지 마당에서 전기톱들고 난로가 먹기 좋게 잘랐으니 시간 반 남짓 걸렸다. 허리 아프다. 추운 데 움직이면 더 아프네.

 아까 나무 해 두길 정말 잘했다. 이렇게 눈이 올 줄이야...

tags : , ,
Trackbacks 0 : Comments 0

Write a commen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