텃밭, 김매기와 고추 대 세우기 (고구마, 옥수수 기록)

LOG/영농일기 2012. 5. 28. 21:01   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

텃밭 들풀 뽑기, 고추와 칡 대 세우기

아버지와 이모부와 내가 텃밭의 들풀을 정리했다. 마늘밭과 도라지 밭 군데군데 쑥쑥 고개를 내민 들풀들이 꽤 된다. 토끼풀, 야생들깨, 닭의 장풀, 비름나물, 며느리밑씻개, 이름모를 강아지풀류의 풀들까지.

작년에 고추를 파종했던 곳에 고추와 호박을 심었다. 작년 대가 남아 있길래 대를 정리해 다시 세웠다. 그 중 하나는 부러져, 다른 대를 세울 때 쓰는 대못 구실을 한다. 

부추 밭과 도라지밭 가운데 어머니가 고추를 심으셨다. 산마을에서 챙겨 온 대나무대를 박으려 하는데, 안 박힌다. 다행히 어제 부러졌던 고추대가 있어 먼저 못 박듯이 땅에 구멍을 내고 그 구멍으로 대나무대를 박았다.  재활용.

칡도 두 그루 심어 놓으셨길래 오미자대처럼 만들어 우거질 수 있게 해 두었다. 

PENTAX Optio I-10 | 2012:05:28 19:20:04

PENTAX Optio I-10 | 2012:05:28 19:20:15

PENTAX Optio I-10 | 2012:05:28 19:20:37

옥수수, 고구마는?

씨로 심었던 옥수수는 제법 잎이 올라왔고, 모종으로 심은 옥수수는 푸릇하게 키가 컸다. 정성 들인 고구마, 거의 대부분의 순이 살아서 곧추 섰다. 감사해.

PENTAX Optio I-10 | 2012:05:28 19:21:58

PENTAX Optio I-10 | 2012:05:28 19:19:27PENTAX Optio I-10 | 2012:05:28 19:19:49




Trackbacks 0 : Comments 0

Write a comment